구미경찰서 이응철 경사, ‘국민안전 발명 챌린지’서 은상 수상

발행일 2021-12-07 16:28:12 댓글 0 글자 크기 키우기 글자 크기 줄이기 프린트
구미경찰서 이응철 경사. 그는 로고라이트와 레이저빔을 이용한 안전경고등으로 ‘2021 국민안전 발명 챌린지’에서 은상을 받았다.


구미경찰서 이응철 경사가 지난 6일 서울 국회의원회관에서 열린 ‘2021 국민안전 발명 챌린지’ 시상식에서 은상을 받았다.

이번에 4회째를 맞은 ‘2021 국민안전 발명 챌린지’는 재난·안전 분야에서 창의적 아이디어를 발굴해 현장에 즉시 적용하고자 마련된 대회이다.

올해는 총 962건의 현장 아이디어가 접수돼 이 가운데 24건의 아이디어가 수상작으로 선정됐다.

이 경사가 출품한 아이디어는 로고라이트와 레이저빔을 이용한 안전경고등이다.

간단한 조작으로 커브길을 비롯한 도로 위 사각지대의 안전을 확보할 수 있고 휴대성과 시안성이 우수하다는 평가를 받았다.

이 경사는 지난해 열린 대회에서도 안전한 집회·시위 관리를 위해 전자석을 기반으로 하는 ‘경찰 평화 방패’를 발명해 동상을 받은 바 있다.

이 경사는 “평소 현장에 있으면 정말 도움이 되겠다고 생각했던 장비들이 대회에서 인정받게 돼 뿌듯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 댓글 작성시 상대방에 대한 배려와 책임을 담아 댓글 환경에 동참에 주세요.

많이 본 대구뉴스

많이 본 경북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