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용불량자 상담 5만건 돌파

발행일 2003-02-23 17:53:25 댓글 0 글자 크기 키우기 글자 크기 줄이기 프린트
신용불량자들이 폭발적으로 증가하면서 신용회복지원위원회의 상담이 5만건을 돌파했다. 23일 신용회복지원위에 따르면 작년 11월 설립이후 방문, 전화, 인터넷 등으로 신용회복지원 상담을 받은 신용불량자는 모두 5만2천명으로 집계됐다.

또 2천200명으로부터 신용회복지원신청서를 접수해 1천500여건을 심사중이며 400건은 심의를 완료했다.

신용회복지원위 관계자는 “신용불량자들이 증가하면서 개인워크아웃을 신청하는사람도 최근 하루 60~70명으로 크게 늘었다”고 밝혔다.

금융기관을 중심으로 한 신용회복협약 가입대상 210개 기관중 83.3% 인 175개기관이 가입을 마쳤다.

신용회복지원위는 신용보증기금, 자산관리공사, 기술신보 등의 가입을 독려하는한편 단위조합, 신용협동조합, 새마을금고의 가입도 추진하기로 했다.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 댓글 작성시 상대방에 대한 배려와 책임을 담아 댓글 환경에 동참에 주세요.

많이 본 대구뉴스

많이 본 경북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