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일반

대구성서스포츠클럽 창립총회 열려

최근 창립총회를 개최한 대구성서스포츠클럽 사무국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지역 수영전문 공공스포츠클럽인 대구성서스포츠클럽의 창립총회가 지난 8일 사무국 회의실에서 개최됐다.

이날 총회에서는 설립취지문 채택, 정관 제정, 임원 선임, 사업계획 및 예산안 심의, 주사무소 설치안 및 출연내용 채택, 사무국 직원채용안 등이 심의·논의됐다.

초대 회장으로 금진이스코산업 김도식 대표이사가 선임됐다.

사단법인 성서스포츠클럽은 지난해 11월 대한체육회 학교연계형(한 종목) 공공스포츠클럽 공모사업에 선정돼 5년간 국비 4억 원과 달서구 보조금 1억 원을 지원받아 운영된다.

달서구에는 성서스포츠클럽을 포함해 달서스포츠클럽, 달서송현스포츠클럽 등 총 3개의 공공스포츠클럽이 있다.

성서스포츠클럽은 대구 최초로 수영 한 종목 스포츠클럽으로써 유·청소년과 시민들이 선수 출신 전문지도자로부터 체계적인 수영을 배울 수 있다.

사무국은 성서스포츠클럽을 통해 향후 생활체육활성화는 물론 학교체육과 전문체육의 연계발전으로 우수선수 육성과 수영종목 저변확대를 기대하고 있다.

대구성서스포츠클럽 김도식 초대 회장은 “공공스포츠클럽을 통해 취미에서 전문선수에 이르는 선수 육성의 선순환구조 마련과 선진형 스포츠클럽 운영으로 지역 수영발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구성서스포츠클럽은 달서구 성서운동장 내 성서국민체육센터에서 오는 3월부터 운영될 예정이다.

김종윤 기자 kjyun@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Tags
김종윤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