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일반

행복북구문화재단 문화기부 프로젝트 ‘나비자리’시작

문화발전 매개체 역할하는 문화기부 릴레이

대구 행복북구문화재단이 문화기부 프로젝트 ‘나비자리’를 시작한다. 사진은 행복북구문화재단이 지난해 진행한 발코니음악회
대구 행복북구문화재단이 문화기부 프로젝트 ‘나비자리’를 시작한다.

최근 대구시와 기획재정부로부터 전문예술 법인 및 지정기부금 단체로 지정을 받은 행복북구문화재단은 지역의 문화발전의 매개체 역할을 하고자 이번 프로젝트를 진행키로 한 것.

‘나비자리’는 기부로 사랑을 나눔으로써 행복이 커지는 자리에 따뜻함이 남기를 소망한다는 기부 프로젝트이다.

실제로 행복북구문화재단은 지난해 대구은행 북구청지점으로부터 행복예술아카데미 어린이 오케스트라 지원을 위한 악기 구입비로 2천만 원을 기부 받았다.

이에 따라 재단은 대구은행을 비롯한 문화기부자에게 최근 발행한 문화예술담론지 ‘함지’발송과 함께 연간 무료공연 초대 및 공연 할인권 증정, 기부자 명패 제작 등 다양한 기부 우대 프로그램을 도입했다.

대구 행복북구문화재단이 문화기부 프로젝트 ‘나비자리’를 시작한다. 사진은 행복북구문화재단이 운영한 이태원길 버스킹 장면
2018년 1월에 출범한 대구 행복북구문화재단은 수준 높은 공연·전시를 통해 주민들에게 문화 향유의 기회를 제공하고, 행복예술아카데미, 구립 도서관 운영 등 다양한 문화강좌를 개설해 주민들에게 문화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또한 문화예술거리 칠곡 이태원 길과 산격동 도시재생을 위한 대학문화예술키움 등 다양한 사업을 추진해 대구 북구의 문화적 위상을 한층 더 상승시키는 성과를 이끌어내고 있다.

아울러 문화 소외계층을 위한 찾아가는 음악회, 책가방 배달 사업과 더불어 세대와 세대가 이어지도록 청년예술가와 어린이를 위한 문화예술교육사업 및 지역에 예술인들의 활동을 지원할 수 있는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행복북구문화재단 이태현 상임이사는 “문화기부를 통해 문화예술이 삶 속에 녹아들어 주민 스스로가 문화예술 확산의 주체가 될 수 있도록 많은 사람들이 문화기부 릴레이를 이어나갈 수 있었으면 한다”라고 했다. 문의: 053-320-5106.

서충환 기자 seo@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서충환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