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구미시, 로봇직업혁신센터 구축 앞서 정부지원 로봇교육 운영

2인 1조, 6~8명, 소규모 실습위주의 교육 실시, 교육비 전액 무료

구미시청 전경.


구미시가 새로운 성장동력을 확보하기 위해 로봇직업혁신센터 구축사업을 본격화한다.

이에 따라 구미전자정보기술원에 임시공간을 마련하고 23일부터 한 달가량 지역 근로자와 예비취업자를 대상으로 분야별·수준별 교육을 진행한다.

교육 당 수강인원은 2인1조, 6~8명의 소규모이다.

산업현장에서 사용 중인 다양한 로봇들을 직접 체험하며 실습위주의 교육을 받는다.

구미시는 올해 처음 실시하는 만큼 교육비를 전액 지원할 방침이다.

이 시업은 올해부터 2024년까지 295억 원의 사업비를 투자해 전용공간과 다양한 로봇장비를 구축하고 산업현장의 로봇전문인력을 양성하는 사업이다.

특히 구미지역 제조업체의 43%를 차지하는 기계장치산업의 발전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장세용 구미시장은 “이번 교육은 수강생, 강사, 로봇장비를 1:1 수준으로 구성해 소규모로 운영하는 등 수강생 위주의 수업으로 짜여졌다”며 “구미시가 다시 시작하는 원동력은 혁신과 새로운 시도에 있으며 로봇직업혁신센터가 그 역할을 충실히 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신승남 기자 intel887@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신승남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