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의성군, 영농체험 현장학습교육 호응 속 마무리



의성군은 예비 귀농인 및 초보 농업인을 대상으로 6개월간 추진한 귀농인 영농체험 현장학습 교육에 참여한 교육생과 지도 공무원들이 진지하고 열정적으로 수업에 임하고 있다.


의성군은 예비 귀농인 및 초보 농업인을 대상으로 지난 6월부터 11월까지 6개월간 추진한 귀농인 영농체험 현장학습 교육이 큰 호응을 얻으며 마무리됐다.

이번 교육은 6개 작목(마늘, 복숭아, 자두, 가지, 양봉) 선도농가에 직접 찾아가서 배우는 현장중심 실습으로 진행됐다.

파종에서 수확까지 전 과정을 시기별로 배울 수 있었고, 실내에서 진행하는 이론교육과 단순 현장체험의 장점을 모았다.

또 선도농가의 노하우를 직접 배울 수 있어 교육생들의 반응이 뜨거웠다.

특히 선도농가들은 재배 기술은 물론 실전 경험을 바탕으로 현지의 토질·기후에 따른 작목·품종 선택, 최신 재배법과 다년간에 축적된 경험을 알려주며 귀농인의 농업농촌에 대한 어려워하던 부분을 시원하게 해결했다.

김주수 의성군수는 “교육생들의 호응과 열정이 갈수록 뜨거워지는 것이 눈에 보일정도 였다”며 “영농체험 현장학습은 작목에 대한 현장경험은 물론 선도농가 및 귀농인과 함께 인적 네트워크를 형성할 수 있는 다양한 기회를 제공하는 교육인 만큼 귀농인의 안정적인 정착에 도움을 줄 것”이라고 기대했다.

김호운 기자 kimhw@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호운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