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일반

영남대병원 연구팀, 코로나 중증환자와 패혈증 치료후보 물질 개발

안준홍 교수 연구팀의 성과…국제학술지 ‘어드밴스드 사이언스‘에 등재



안준홍 교수
영남대병원(병원장 김성호) 호흡기알레르기내과 안준홍 교수 연구팀이 논문을 통해 코로나19 중증환자와 패혈증 치료후보 물질을 개발했다고 29일 밝혔다.

안준홍 교수팀은 지난 6월 대구지역 코로나 환자 임상연구를 통해 코로나 중증환자가 될 가능성을 예측할 수 있는 4가지 요인을 밝힌 바 있다.

이번 연구에서는 코로나 환자의 혈액을 이용해 중증도로의 이행 여부를 판별할 수 있는 생체표지자(biomarker)를 발견하고, 이를 이용해 중증환자가 기저 질환으로 인한 합병증이 발생할 경우 사망하지 않도록 예방할 수 있는 생체재료 기반 나노 치료제를 개발했다.

이동률 기자 leedr@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동률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