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일반

대가대병원 이인희·정영주·채승범 교수, ‘생애 첫 연구사업’ 선정

선정 교수에게 최대 3년간 연 3천만 원 이내 연구비 지원



왼쪽부터 이인희·정영주·채승범 교수


대구가톨릭대병원 혈액종양내과 이인희·외과 정영주·정형외과 채승범 교수기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연구재단이 지원하는 2020년도 하반기 ‘생애 첫 연구사업’에 선정됐다.

생애 첫 연구사업은 연구역량을 갖춘 신진 연구자에게 연구 기회를 보장하고 조기 연구정착을 돕는 정부 사업이다.

이 사업에 선정된 교수들에게 최대 3년간 연 3천만 원 이내의 연구비를 지원한다.

이들은 각각 지난 9월1일부터 △고도 장액성 난소암에서 microRNA 분석을 통한 전이 연구-전이 기전의 규명 및 전이 예측 바이오마커 발굴 △유전자 메틸화 조절을 이용한 삼중음성 유방암의 치료 방법 연구 △주상월상 골간 인대 재건술의 생역학 연구를 통한 수술 패러다임의 전환의 주제로 연구를 시작했다.

연구 종료일은 2023년 2월28일이다.

3명의 교수는 “생애 첫 연구 사업에 선정돼 감사하다”며 “환자들의 건강 증진과 의학발전에 도움을 줄 수 있도록 연구에 정진하겠다”고 말했다.

이동률 기자 leedr@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동률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