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일반

김정재, 포항 선도 산림경영단지 선정 환영

김정재
국민의힘 김정재 의원(포항북)은 28일 포항시 죽장면 석계리 일대가 산림청이 추진하는 ‘선도 산림경영단지 사업’에 선정된 것에 환영의 뜻을 밝혔다.

산림청은 산주들이 모여 구성한 500ha 이상의 단지를 선정해 이들을 집중 지원, 단기간에 성과를 창출하는 ‘선도 산림경영단지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사유림의 경영활성화를 위해 산림소유자들의 동의를 받은 산림조합 등이 산주를 대신해 산림을 경영하고 발생된 소득을 산주에게 환원하는 사업이다.

앞서 산림청은 산림경영단지선정을 위한 공모 신청을 받은 후 신청서를 제출한 6개 시·군을 대상으로 심사를 진행, 경북 포항과 전남 곡성, 전북 무주를 최종적으로 선정했다.

포항시 산림조합에서 경영하게 될 포항 선도 산림경영단지는 포항시 북구 죽장면 석계리 일대로 단지의 면적은 885ha이며 참나무류와 소나무가 주요수종이다.

1년 차에 5억 원, 2년 차부터 매년 7.8억 원씩 10년간 총 75억 원(국비 70%, 지방비 30%)의 예산이 투입된다.

주요 사업으로는 임도, 조림 사업, 숲 가꾸기, 임목 생산, 산림소득사업이 진행될 예정이다.

김 의원은 이번 선정을 위해 산림청에 그 필요성을 강조하는 등 적극적으로 노력해 온 것으로 알려졌다.

김 의원은 “이번 선정으로 포항시 죽장면의 사유림 경영활성화를 통해 산림자원의 효율적 이용과 주민 일자리 창출이 기대된다”며 “포항의 산림산업의 활성화와 산림자원의 선순환체계를 기반으로 산주, 지역주민 그리고 산림조합이 긍정적인 시너지효과를 만들어내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혜림 기자 lhl@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혜림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