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문경새재 입구에 반려동물 힐링센터 문연다

문경시, 반려동물 힐링센터 4일 개장식

문경시에 반려동물을 임시로 맡길 수 있는 반려동물 힐링센터가 들어섰다. 사진은 4일 개장하는 반려동물 힐링센터.
문경시에 반려동물을 임시로 맡길 수 있는 반려동물 힐링센터가 들어섰다.

3일 문경시에 따르면 4억4천만 원을 들여 문경읍 진안리 문경새재 입구 657㎡에 건축면적 124㎡인 반려동물 힐링센터를 조성해 4일 개장식을 가진다.

센터는 보관소(반려동물 호텔)를 비롯해 휴게실, 수영장, 동물 미용실, 잔디 공원, 포토존 등을 갖췄다.

문경시는 “도립공원인 문경새재에 반려동물 출입이 금지돼 관광객이 반려동물을 맡길 공간이 필요했다”며 힐링센터 건립 이유를 설명했다.

반려동물 이용료는 크기에 따라 1일 기준으로 5천 원∼1만5천 원이다.

반려동물 주인이 문경새재를 관광하는 동안 반려동물이 보관소에서 휴식하거나 잔디밭에서 뛰어놀 수 있도록 한다.

문경시는 또 반려동물 힐링센터 인접 지역에 반려동물 동반 캠핑장을 추가 조성할 계획이다.

고윤환 문경시장은 “규모는 작지만, 반려동물 힐링센터를 내실 있게 운영하겠다”며 “이용객 만족도를 높여 다시 찾고 머무르는 관광코스가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김형규 기자 kimmark@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형규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