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일반

계명대, 대구경북사회혁신지원단 정책자문단 첫 회의 개최

계명대가 대구경북사회혁신지원단 정책자문단을 구성해 첫 회의를 가지고 대학과 지역사회가 상생 발전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해 나가기로 했다
계명대 대구경북사회혁신지원단(단장 하영석)이 마련한 정책자문단 첫 회의가 최근 열렸다. 정책자문단은 대학과 지역사회가 상생 발전할 수 있는 방안 모색을 위해 발족됐다.

계명대 성서캠퍼스에서 열린 이번 회의에는 자문위원과 운영위원을 비롯해 신일희 계명대 총장과 계명대 대구경북사회혁신지원단 관계자 등 20여 명이 참석했다.

첫 회의에서 자문위원들은 지역사회 문제에 계명대가 나서는 것에 대해 환영하고 이번 코로나19 사태에 계명대 대구동산병원을 통째로 내놓은 계명대의 결단을 높이 평가했다. 또 향후 정부지원으로 추진 예정인 성서산업단지 대개조사업과 대구시민센터의 사회혁신플랫폼 구축 사업 등에 계명대의 역할을 주문하기도 했다.

이들은 분기별 정기회의와 임시회의를 통해 지역사회 문제를 발굴하고 해결방안을 논의한다. 이를 통해 대학과 지역사회가 발전할 수 있도록 소통과 협력의 클러스터를 만든다는 계획이다.

하영석 대구경북사회혁신지원단장은 “대구경북사회혁신지원단은 대학의 관점에서 지역발전과 혁신에 필요한 정책이 무엇인지 알아볼 계획이다”며 “지역협력센터를 통해 지역의 현안문제를 지역전문가들과 협력해 지역의 변화와 혁신을 유도할 수 있도록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계명대는 지난해 11월 비전선포식을 통해 대구경북사회혁신지원단을 총장 직속기구로 설립했다.

김창원 기자 kcw@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창원기자

대구창의융합교육원, 융합중심 체험교실 오프라인 운영

대구창의융합교육원(원장 장진주)은 여름방학을 맞아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27일~31일까지
2020-07-14 16:01:14

경북대, 2학기 수업 대면 강의 원칙으로 진행

경북대학교는 대구‧경북 지역의 코로나19 확산세가 안정화됨에 따라 1학기 수업 운영의
2020-07-14 15:52:44

대구 직업계고, 학과 개편…미래산업 대비

대구권 직업계고등학교 학과가 개편된다. 12개 학교 23개 학과로 미래 직업 변화에 능동적
2020-07-13 15:45:36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