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일반

대구 동구청, 지역건설 활성화 위한 간담회 개최

26일 외지 건설업체 5개소와 상생협력 간담회 개최

대구 동구청이 지난 26일 지역건설 활성화 도모를 위해 외지건설업체 5개소와 구청에서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대구 동구청이 지난 26일 구청에서 지역건설 활성화 도모 및 상생협력을 위해 한진중공업을 비롯한 외지건설업체 5개소와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간담회는 최근 경영난을 겪고 있는 지역 건설업체들을 외지 건설현장의 협력업체로 적극 참여시키고, 지역의 인력·장비·자재를 우선 사용토록 권면, 지역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 등을 도모하기 위해 마련됐다.

동구청은 지역 업체 하도급 목표율 70%, 인력·자재·장비 사용률 85% 이상 달성토록 외지 시공사에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하는 한편 외지 건설사가 겪고 있는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지역 건설업체와 외지 건설사의 상생협력 방안도 함께 모색했다.

배기철 동구청장은 “수년간 지속된 건설경기 악화와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공사 발주 지체의 이중고를 겪고 있는 지역 중소건설업체의 민간 건설공사 참여율을 확대하고, 지역의 인력채용과 자재수급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행정력을 집중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승엽 기자 sylee@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승엽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