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일반

달서구청, 집합금지 행정조치 특별 지도·점검

클럽형 유흥주점, 콜라텍, 동전노랙연습장 61개소 점검

대구 달서구청 전경.


대구 달서구청이 지난 25일부터 다음달 7일까지 유흥시설에 집합금지 행정조치가 발령됨에 따라 코로나19 감염병 확산 방지를 위한 특별 지도·점검을 실시한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특별점검은 위생과 공무원 10명이 집합금지 행정조치 업소 61개소(클럽형 유흥주점 4곳, 콜라텍 11곳, 동전노래연습장 46곳)에 대해 점검을 진행한다.

주요 점검사항은 △집합금지 행정조치서 및 안내문 부착(5월25일) △집합금지 행정조치 준수여부 등이다.

김종윤 기자 kjyun@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종윤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