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일반

김영식 구미을 국회의원 당선인, 한국형 리쇼어링 추진 밝혀

김영식 구미을 국회의원 당선인(미래통합당)
미래통합당 김영식 국회의원 당선인(구미을)이 한국형 리쇼어링을 추진한다.

김 당선인은 지난 20일 LG전자 구미TV 공장 해외이전을 보고 받은 후 “지역 신산업 유치와 일자리 창출을 위한 새로운 정책이 필요하다”며 “21대 국회가 개원하면 지역 균형발전, 규제완화, 인재 양성 등을 담은 종합 대책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또 “현 정부의 수도권 규제완화 등을 통한 리쇼어링은 지역 간 양극화를 심화시켜 지역 공동화를 가속시킬 것”이라고 경고했다.

이와 함께 “기업의 해외 이전은 국내에서 발생하는 과도한 비용문제 때문이다”며 “지방 산업단지를 위한 인센티브 확대와 제공을 통해 해법을 찾는 것이 효과적이다”고 주장했다.

김 당선인은 이를 해결하기 위한 방법으로 신산업 유치를 위한 규제 완화와 규제프리존 신설, 지방 산단 임대료 감면, 물류비용 감소를 위한 관세 인하(자유무역지대 지정), 인건비 부담을 덜기 위한 지역 특화 인재 양성 등을 제시했다.

김영식 당선인은 “문재인 대통령이 취임 3주년 연설에서 리쇼어링 정책의 중요성을 강조했지만 정작 해법은 지역 공장을 수도권으로 이전하는 이상한 정책”이라며 “리쇼어링 정책은 일자리 창출과 지역 균형발전을 동시에 추구해야 한다”고 현 정부의 정책을 비난했다.

또 “기업이 국내로 복귀하기 위해서는 매력적인 환경을 조성하는 것이 가장 급선무”라며 “특히 지방 산단으로 돌아오는 기업에게 더욱 큰 인센티브를 제공하는 K-리쇼어링 정책을 법안으로 입안하기 위해 지역구 의원들과 손잡고 정책 연대를 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김영식 당선인은 지난 24일 한국산업단지공단, 구미스마트산단사업단, 구미산단입주업체 관계자와 현장 간담회를 갖고 산단 현황보고 구미산단 기업인의 애로·건의사항을 듣고 의견을 나눴다.

신승남 기자 intel887@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신승남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