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일반

지난 2월 지역 금융기관 수신·여신 증가폭 확대

예금은행 수신 증가 전환

지난 2월 대구·경북지역 금융기관의 수신과 여신 모두 증가폭이 확대된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은행 대구·경북본부가 발표한 2월 중 대구·경북지역 금융기관 수신 및 여신 동향에 따르면 금융기관 수신은 6만2천832억 원으로 전월(9천813억 원) 대비 증가폭이 크게 확대됐다.

예금은행 수신도 -892억 원에서 6만837억 원으로 큰 폭으로 증가 전환했다.

정부 예산 집행 전 대규모 일시자금 예치 등으로 예금의 증가폭이 크게 확대되고 시장성수신은 증가폭 소폭 축소된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비은행기관 수신은 자산운용사의 감소 전환, 신탁회사의 증가폭 축소 등으로 1만706억 원에서 1천994억 원으로 증가폭이 줄었다.

금융기관 여신은 1월 3천832억 원에 비해 2월 9천97억 원으로 증가폭이 확대됐다.

예금은행 여신은 대기업 대출의 증가 전환 등에 따라 1월 4천257억 원에서 2월 7천963억 원으로 증가폭이 확대된 것으로 나타났다.

비은행기관 여신도 1월 -424억 원에서 1천134억 원으로 증가 전환했다.

상호저축은행, 새마을금고의 증가 전환 등에 주로 기인했으며 기업대출은 증가폭이 소폭 확대되고 가계대출은 감소폭 축소됐다.

김지혜 기자 hellowis@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지혜기자

대구일보 손님

▲강명 대구시 정무특보 ▲전재문 〃대외협력특보 ▲김영애 〃시민안전실장 ▲김태운 〃
2020-07-14 16:57:24

부재/배영근

골목 안 기와집/ 잠긴 대문 틈새로// 썰렁한/ 마당 가운데/ 찌그러진 개 밥그릇// 정짓간/ 떨
2020-07-14 11:09:30

당직변호사

▲15일 이승익 ▲16일 이승진김지혜 기자 hellowis@idaegu.com
2020-07-14 08:58:28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