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일반

울릉, 코호트 격리 시설에 사랑의 도시락 전달

울릉군 사랑의 열매 나눔 봉사단, 도시락 직접 만들어

울릉군 사랑의 열매 나눔 봉사단이 코호트 격리 시설에 전달할 도시락을 만들고 있다.
‘울릉군 사랑의 열매 나눔 봉사단’이 지난 17일 코호트 격리 중인 지역 내 복지시설 2곳에 도시락을 전달했다.

울릉군은 경북도가 지난 9~22일까지 운영하는 ‘코로나19 대응 총력 주간’에 발맞춰 지역 내 복지시설 2곳(송담실버타운, 송담양로원)에 대해 예방적 코호트 격리에 들어갔다.

이번 조치는 최근 사회복지시설 내 대규모 코로나19 집단 감염 사례가 잇따라 발생한 데 따른 것이다. 노인 등 취약계층이 많은 시설에 감염병 유입을 차단하고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한 특단의 조치다.

장금숙 울릉사랑의 열매 나눔봉사단장은 “코로나19를 극복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는 울릉군에 나눔봉사단도 작은 힘이 될 수 있어 단원들과 함께 기쁜 마음으로 참여했다”고 말했다.

한편 직접 만든 도시락을 전달한 봉사단은 19일에도 도시락을 전달할 계획이다.

이재훈 기자 lj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재훈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