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드림캐쳐, 日 새 싱글로 오리콘 차트 일간 '9위' 진입

드림캐쳐의 새 일본 싱글 'Endless Night' 재킷 / 사진=드림캐쳐컴퍼니 제공


그룹 드림캐쳐가 일본 '인썸니아(InSomnia)'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드림캐쳐컴퍼니에 따르면 지난 10일 발매한 드림캐쳐의 일본 새 싱글 'Endless Night'이 오리콘 일간 차트 9위를 기록했다. 특히 10위권 내 유일한 외국 아티스트로 주목받으며 일본 내 열기를 다시 한번 확인했다.

드림캐쳐와 일본 팬들의 인연은 남다르다. 2017년 국내 데뷔 이후 가장 먼저 일본 현지 프로모션을 통해 팬들과의 만남을 가져왔으며, 이듬해인 2018년 정식 일본 데뷔 싱글을 발매하고 콘서트를 개최하는 등 일본 팬들과 지속적으로 추억을 만들어왔다.

'Endless Night'은 일본의 일류 기타리스트 쿠보티의 작품으로, 그는 작곡과 작사, 그리고 편곡까지 담당해 독특한 매력을 탄생시켰다. 여기에 전 세계에서 실력을 인정받고 있는 하드록 밴드 coldrain의 드러머 카츠마가 함께해 완성도를 더욱 끌어올렸다.

일본 현지의 일류 아티스트들이 참여한 만큼, 드림캐쳐 특유의 강렬한 록 사운드와 멜로디가 살아 숨 쉬고 있다는 평가. 특히 카츠마의 파워풀한 드럼 사운드와 그루브를 통해 곡이 가진 에너지가 한층 배가됐다고.

여기에 벽에 부딪혀도, 몇 번을 넘어져도 다시 일어서서 앞을 향해 나아간다는 'Endless Night'의 가사는, 드림캐쳐가 스스로에게 던지는 메시지인 동시에 팬들의 향한 응원을 담아내 그 의미를 더한다.

드림캐쳐컴퍼니는 "드림캐쳐의 음악에 항상 각별한 관심을 가져주시는 일본 '인썸니아(InSomnia)' 여러분에게 깊이 감사드린다. 여러분들의 성원에 더욱 좋은 음악과 콘텐츠로 보답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최선을 다하는 드림캐쳐와 드림캐쳐컴퍼니가 되겠다"고 전했다.

한편 드림캐쳐는 일본 싱글 'Endless Night' 발매에 앞서 국내 첫 정규앨범 'Dystopia : The Tree of Language'를 발표하고 타이틀곡 'Scream'으로 활발히 활동했다. 특히 이번 첫 정규앨범의 경우 드림캐쳐의 새로운 세계관을 여는 작품이라는 점에서 뜨거운 사랑을 받았다.

박금환 기자 khpark@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박금환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