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일반

대구를 응원합니다!…코로나19 예방 위해 도움의 손길 이어져

배우 손예진씨는 지난 26일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성금 1억 원을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했다.
한국건강관리협회는 지난 26일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손 소독제 1천 개와 소독 티슈 5천 개를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했다.
㈜바로스코퍼레이션 대표인 방송인 안선영씨는 27일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2천800만 원 상당의 물품을 후원했다.
코로나19 확산으로 피해를 입은 대구 시민을 위해 전국 각지에서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한 도움의 손길이 이어지고 있다.

배우 손예진씨는 지난 26일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성금 1억 원을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했다.

손예진씨는 “대구는 나고 자란 고향이자 부모님이 살고 계시기에 저에게는 더욱 특별한 곳이고 뉴스를 통해 본 대구의 소식이 안타깝고 가슴 아팠다”며 “그 어느 때 보다 도움의 손길이 절실하게 필요한 저소득층에게 코로나19 치료와 방역 활동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서울 소재 태국음식점 ‘툭툭누들타이·소이연남’도 지난 25일 성금 1천만 원을 전달했다.

또 아웃도어 스포츠 의류 생산기업인 ㈜영원무역은 대구 시민들을 위해 성금 5억 원을 기탁했다.

이 밖에 한국건강관리협회는 지난 26일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손 소독제 1천 개와 소독 티슈 5천 개를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했다.

한국건강관리협회 채종일 회장은 “코로나19가 심각 단계로 격상하면서 예방이 무엇보다 중요시 되는 가운데 이번 후원 물품이 대구에서 도움을 필요로 하는 분들께 보탬이 됐으면 한다”고 전했다.

㈜바로스코퍼레이션는 27일 2천800만 원 상당의 물품을 후원했다.

㈜바로스코퍼레이션을 운영하는 방송인 안선영 대표는 “피해가 확산되고 있는 대구에 도움이 됐으면 하는 마음으로 물품을 전달하게 됐다”고 밝혔다.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로 전달된 성금은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긴급 구호 물품과 방역 물품 구매 등에 쓰이고 후원 받은 물품은 대구 사회복지기관과 보건소 등에 지원될 예정이다.

이동현 기자 leed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동현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