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상주시 지역 문화산업 고용지원 확대사업 시행

상주시는 지역 문화산업 고용지원 확대 사업이 ‘경북형 혁신일자리 프로그램’ 공모에 선정됐다고 26일 밝혔다.

‘경북형 혁신 일자리 프로그램’ 사업은 청년층만을 대상으로 하는 기존 사업과 달리 전 연령층을 포함한다. 지역 실정을 가장 잘 아는 지방자치단체가 일자리를 직접 설계, 시행한다.

이번에 선정된 사업은 지역 문화산업(문화·예술·공연·농촌마을체험) 분야 기업이나 단체가 근로자를 고용해 일자리를 창출하는 것이다.

지역 문화산업 분야 근로자들에게 안정적으로 급여를 지급함으로써 문화사업 몰입도와 집중도를 높일 수 있다. 또 해당 분야의 전문 인력 양성과 지역 문화산업 활성화 계기도 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사업 참여 기업에는 직원 1명당 월 180만 원의 인건비가 지원된다. 직원에겐 추가로 15만 원의 정착 지원비를 지원한다.

참여기업(단체) 및 근로자 모집은 다음달 12일까지다. 자세한 사항은 상주시청 홈페이지(www.sangju.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조성희 상주시장 권한대행은 “일자리 공모사업에 선정된 것은 상주의 일자리 창출 가능성을 높게 평가한 결과”라며 “상주형 일자리 사업을 적극 발굴해 인구 증가와 경제 활성화에 기여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김일기 기자 kimik@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일기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