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일반

(4.15 총선 드론)이상식, 도시철도 수성남부선 신설 공약

4.15 총선 대구 수성을 더불어민주당 예비후보인 이상식 전 대구경찰청장은 9일 가창과 수성동을 연결하는 도시철도 수성남부선 신설 공약을 발표했다.

그동안 수성구 내 도시철도 수혜 대상에서 제외돼 왔던 파동, 상동, 중동 지역 주민들의 편익을 도모하고, 향후 가창면이 수성구에 편입돼 전원주택단지, 연구단지, 대규모 편의시설 등이 들어설 경우를 대비해 기간 교통망을 확보하자는 차원이다.

또한 신천과 가창 주변의 빼어난 자연경관을 활용하는 관광 진흥과 고용창출 차원이기도 하다.

도시철도 수성남부선은 도시철도 2호선과 만나는 대구은행역에서 출발해 대봉교~희망교~중동~상동~수성못오거리~파동~대자연아파트~가창~대구텍~스파밸리까지 총 8.9km, 11개 역이다. 건설비는 약 5천800억 원(1km당 650억 소요)이다.

장기적으로는 가창지역의 개발에 따른 교통수요의 증가에 대비하기 위해 스파밸리에서 삼산역까지 6.9km 5개역을 추가로 건설할 계획이다.

이 예비후보는 “수성남부선은 낙후된 수성을 지역의 균형발전과 메갈로폴리스 대구의 경쟁력 확보를 위해 꼭 필요한 사업”이라며 “집권여당 국회의원의 힘과 행정고시 출신의 네트웍으로 충분히 성사시킬 수 있다”고 피력했다.

이혜림 기자 lhl@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혜림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