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일반

(4.15 총선 드론)정희용, 13일 북콘서트 열어

4.15 총선 고령·성주·칠곡 자유한국당 예비후보인 정희용 전 경북도지사 경제·민생특별보좌관은 13일 칠곡문화회관 대강당에서 저서 ‘젊어서 좋다-정의희망용기’ 북콘서트를 열었다.

이날 북콘서트에는 나경원 전 한국당 원내대표와 배우 홍경인씨, 천하장사 출신 이태현씨, 지역 정계 인사 등이 참석했다.

이날 나경원 전 원내대표는 “정 전 보좌관은 늘 소통으로 공감하고 냉철한 판단으로 대안을 마련해왔다”며 “한국당의 쇄신과 정의와 법치, 경제가 무너진 대한민국을 일으키기 위해 국회와 도청에서 다양한 경험을 쌓은 정희용 같은 젊은 인재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정 전 특보는 북콘서트에서 이수성·김황식 전 총리와의 인연, 주진우 전 의원 비서와 나경원·송언석 국회의원의 보좌관 경험, 이철우 경북도지사 민생·경제특보 시절 이야기를 진솔하게 풀어냈다.

그는 “우리 정치도 변화와 혁신이 화두가 될 것”이라며 “보수정치에도 공감과 소통을 통한 새바람이 필요하다. 국민 눈높이에서 보수정치의 기분좋은 변화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혜림 기자 lhl@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혜림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