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일반

대구 대형 건축물 수돗물 저수조 깨끗할까

보건환경연구원 133건 수질검사 127건 이상무

대구시 보건환경연구원 전경


대구시 보건환경연구원은 지난 한해동안 대형건축물 저수조 133곳에 대한 수질검사를 실시한 결과 127건이 기준에 적합했다고 13일 밝혔다.

부적합이 발생한 6곳에 대해서도 저수조 청소 및 관리에 대해 기술조언 후 재검사한 결과 모두 적합으로 판정됐다.

수도법에 따라 대형건축물등의 소유자 또는 관리자는 소독 등 위생조치로 반기 1회 이상 저수조 청소 및 월 1회 이상 저수조의 위생상태를 점검해야 한다.

수돗물의 안전한 위생관리를 위해 매년 마지막 검사일부터 1년 이내에 1회 이상 수질검사를 의무적으로 받아야 한다.

대상시설은 수돗물을 다량으로 사용하는 연면적 5천㎡이상의 아파트 등의 건축물, 3천㎡이상 업무시설, 2천㎡이상 학원, 상점가, 예식장, 객석수 1천석 이상 공연장, 실내체육시설 등이다.

대구시 도주양 보건환경연구원장은 “수돗물의 안전한 위생관리를 위해 지정된 먹는 물 수질검사기관에 의뢰하고 검사기관의 기술인력이 직접 채취해서 검사를 진행하므로 의뢰가 집중되는 연말보다는 상반기에 실시하는 것이 접수 및 채취일자 예약이 쉽다”고 설명했다.

이주형 기자 leej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주형기자

미군기지도 스톱!

주한미군이 코로나19(우한 폐렴)와 관련해 위험 단계로 격상하고 대구기지 출입을 최소화
2020-02-20 17:04:17

불특정 다수 이용한 퀸벨호텔 아직 확진자 없어 다행

대구시는 20일 코로나19(우한 폐렴) 슈퍼전파자로 꼽히는 31번째 환자(여·61)가 다녀간
2020-02-20 16:06:30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