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일반

경북경찰, 포항제철소 압수 수색…하청업체 유착 혐의

경찰이 7일 포스코 포항제철소 일부 사무실을 압수 수색했다.

포스코와 경북지방경찰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께 경북경찰청 경찰관 10여 명이 포항제철소 화성부 2코크스 사무실에서 컴퓨터와 서류를 확보했다.

또 포스코 직원 3명에 대해 출석을 요구하는 등 금품수수 혐의를 조사하고 있다.

경찰은 포항제철소 2코크스공장 내 공사과정에서 포스코 직원과 납품업체 사이에 금품이 오간 혐의를 포착한 것으로 알려졌다.

포스코 관계자는 “경찰이 압수수색한 것은 사실이다. 자세한 수사 내용은 알 수 없다”고 말했다.

권용갑 기자 kok9073@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권용갑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