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일반

갤러리 금호 ‘2019 북구 HARMONY’ 개최

2020년 건강, 행복 등 소망 담아
내년 1월23일까지



권정찬 ‘무제’
행복북구문화재단의 어울아트센터 갤러리 금호는 한해가 가는 아쉬움을 달래고 희망찬 새해를 맞이하고자 마련한 ‘2019 북구 HARMONY’을 내년 1월23일까지 개최한다.

이번 전시는 지역민들의 삶 속에 예술의 향기가 가득하기를 바라고, 지역미술인들과 행복북구문화재단의 화합과 소통을 기원하고자 마련됐다.

북구지역의 미술 작가 63인의 회화, 조각, 드로잉, 도예 작품이 출품된다. 서정성 짙은 다양한 장르의 작품들은 곧 다가올 2020년 경자년을 맞아 예술을 사랑하는 모든 지역민들의 가정에 건강한 희망과 행운이 가득하기를 바라는 소망을 담았다.

지역 원로 손문익 작가부터 중견작가로 지역 미술계의 중추적인 역할을 하고 있는 권정찬, 김부연, 하혜주 작가, 왕성한 활동으로 주목받고 있는 김상덕 신진작가에 이르기까지 예술인의 긍지를 가지고 작품 활동에 전념하는 작가들이 모두 모였다.

이태현 행복북구문화재단 대표는 “지역 작가들의 예술적 역량이 모여 지역민의 삶 속에 문화적 공감과 예술적 감성이 스며드는 기운을 느낄 수 있는 전시”라며 “다산과 풍요, 번영을 상징하는 2020 경자년 새해를 맞아 모든 지역민에게 예술이 삶의 일부가 되는 한해가 되고 지역 문화예술계에도 기쁜 소식이 흘러넘치기를 기원한다”고 전했다.

문의: 053-320-5123.

김혜성 기자 hyesung@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혜성기자

천주교대구대교구 청소년국 신임 교리교사학교 개설

천주교대구대교구 청소년국은 다음달 8일부터 3월1일까지 모두 세 차례에 걸쳐 1·2&midd
2020-01-16 20:00:00

주교회의 산하 한국가톨릭사목연구소 한국 천주교회 2020 펴내

주교회의 산하 한국가톨릭사목연구소(소장 김희중 대주교)는 올해 한국 교회 사목 방향,
2020-01-16 20:00:00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