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경산시 안전·행복을 책임진다…안전관리 민·관협력위원 워크숍 개최

경산시가 안전관리 민·관협 력위원이 참석한 가운데 안전하고 행복한 경산시 책임을 다짐하는 워크숍을 개최했다.
경산시는 지난 6일 중소기업진흥공단 대구·경북연수원에서 안전관리 민·관 협력위원 16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한 해를 마무리하는 워크숍을 개최했다.

이날 워크숍은 안전관련 민·관 협력 유공자에 대한 표창패 수여에 이어 박기덕 경북대학교 레저스포츠학과 교수의 ‘건강장수를 위한 피로회복술’, 배온희 한국지진대비연구소장의 ‘재난관리자의 리더십’이란 주제 특강이 진행됐다.

경산시 안전관리 민·관 협력위원회는 2017년 총 16개 단체로 구성됐다. 평상시는 각종 재난에 대비한 안전점검과 예방활동을 수행하고 재난발생 시는 인명구조와 재해복구, 의료 및 이재민 지원 등 각종 재난복구활동을 전개한다.

워크숍에 참석한 위원회 회원들은 “올 한해 재난안전 관련 활동을 돌이켜 보고 민·관 협력 단체별 정보공유를 통해 더욱 끈끈한 유대관계를 형성하게 됐다”며 “경산시와 민간단체 간 재난관련 협력의 필요성을 더욱 느끼는 계기가 조성돼 안전하고 행복한 경산을 만들겠다”고 의지를 다졌다.

최영조 경산시장은 “항상 경산시 안전을 위해 활동하는 회원의 노고에 감사한다”며 “앞으로도 민·관 협력을 통해 더욱 안전한 경산을 만들기에 노력해 달라”고 말했다.

남동해 기자 namd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남동해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