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일반

문암장학문화재단, 경산시에 저소득층 학생 교복비 5천만 원 쾌척

재단법인 문암장학문화재단이 경산시를 방문해 경산지역 저소득 학생의 교복 구입비로 써달라며 5천만 원을 기탁했다.
재단법인 문암장학문화재단(이사장 권혁운)은 지난 4일 경산시를 방문해 경산지역 저소득 학생의 교복 구입비로 써달라며 5천만 원을 기탁했다.

성금은 고등학교 진학을 앞둔 저소득 가정 100가구를 대상으로 각 50만 원씩 지원해 교복비, 가방, 운동화 등 학업에 필요한 물품을 구입할 수 있게 된다.

문암장학문화재단 관계자는 “지역 중·고등학교 진학하는 학생이 있는 저소득 가정의 경제적인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교복 구입비를 지원하게 됐다”며 “앞으로 어려운 환경 속에 청소년이 학업에 전념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최영조 경산시장은 “가정 형편이 어려운 신입생들이 즐거운 마음으로 새 학년을 맞을 수 있도록 지원해 준 문암장학문화재단에 감사한다”며 “따뜻한 나눔이 아이들에게 나눔을 실천하고 배려하는 성인으로 성장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권혁운 문암장학문화재단 이사장은 아이에스 동서 회장으로 140억 원의 개인재산을 내 장학재단을 설립했다. 지난 9월 경산시장학회에 1억 원을 기탁하기도 했다.

남동해 기자 namd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남동해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