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김천 감문면 문무지구 25만4천t 규모 저수지 준공



김천 문무저수지 전경.
김천시 감문면 지역에 농업용수가 확보돼 영농환경이 개선됐다.

이곳은 상습 농업 용수 부족지역으로 매년 갈수기 애를 먹었다.

김천시는 2015년부터 91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총저수량 25만4천t 규모의 문무저수지를 완공했다고 20일 밝혔다. 문무리, 도명리 일원 농경지 약 45㏊에 농업용수를 공급한다.

김천시는 지난 19일 문무저수지에서 김충섭 시장, 김세운 시의회 의장, 지역주민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준공식을 가졌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문무저수지가 준공됨에 따라 지역 주민들은 가뭄 적정 없는 안정적인 영농기반을 마련하게 됐다”며 “앞으로 기후변화에 따른 가뭄에 항구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기틀을 마련해 주민 영농환경 개선과 재해에 적극 대응하는 행정을 펼치겠다”고 말했다.

안희용 기자 ahyon@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안희용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