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일반

대구경찰 평온한 한가위 위해 가용경력 최대 투입

1인가구 밀집지역, 제2금융권 등 순찰 강화
경찰관기동대, 자원근무 제한 해제 등 가용경력 최대한 투입



대구지방경찰청은 시민이 민족 최대 명절인 추석을 평온하게 보낼 수 있도록 가용경력을 최대한 투입해 치안태세를 강화한다.

대구경찰은 2일부터 15일까지 ‘추석절 종합치안대책’을 마련해 단계별 가시적·선제적 경찰 활동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특별교통관리기간은 6일부터 15일까지다.

대구경찰은 지난해 추석 연휴 기간 중 112 중요신고 접수 현황과 5대 범죄 발생 현황을 분석한 결과 추석 연휴 기간 112 중요신고 건수가 평시보다 일평균 26.1%(80.6건) 증가했다.

반면 이 기간 5대 범죄 발생 건수는 오히려 178.8%(39.7건)큰 폭으로 감소해 추석 특별치안대책이 큰 성과를 거둔 것으로 분석됐다.

대구경찰은 이번 추석 치안대책 동안 대학가 및 재개발·신도시 원룸밀집지역을 중심으로 순찰선을 책정하는 등 맞춤형 예방 순찰 활동을 강화한다.

기능별로 선택과 집중의 원리를 적용해 전통시장과 대형마트, 역, 터미널, 금융가 목지점, 원룸밀집지역 등 주택가에 주민접촉 및 다목적 순찰활동 등 경찰역량을 집중하기로 했다.

또 살인·강도·납치 등 긴급사건 발생 시에는 기능(교통 및 형사)과↑ 관할을 불문하고 112총력 대응으로 신속히 범인을 검거한다는 방침이다.

송민헌 대구경찰청장은 “추석절 종합치안활동에는 1인 가구 밀집지역, 금은방 등 현금다액취급업소를 중심으로 강·절도 등 민생침해범죄 예방에 치안력을 집중하겠다”며 “기계경비업체, 협력단체 등 지역사회와 공동체 치안활동을 강화해 제복 입은 시민으로 시민의 기대에 부응하는 대구경찰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동률 기자 leedr@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동률기자

입원 중인 병원에 불 지른 20대 실형

자신이 입원하고 있는 병원에 불을 지른 20대에게 실형이 선고됐다. 대구지법 형사12부(이
2019-10-22 17:24:49

경대병원 노사 5년 연속 무파업 합의

경북대병원 노사가 파업을 하루 앞둔 22일 정규직 임금 및 단체협약 교섭에 일괄 합의했다
2019-10-22 16:53:08

대성에너지, 도시가스 기술세미나 개최

대성에너지(대표이사 우중본)와 한국가스공사 대구·경북지역본부가 22일 도시가스 경
2019-10-22 15:38:06

대구 고가 분양 당첨자, 30대(44.4%)가 가장 많아

평(3.3㎡)당 1천500만 원을 상회하는 대구의 고가 분양 단지의 당첨자 10명 중 4명 이상은 30대
2019-10-22 15:38:05

‘수성 데시앙 리버뷰’ 견본주택 오픈 3일간 1만여 명 방문

대구의 강남으로 불리는 수성구에서 신천 조망을 품은 아파트가 수요자들의 뜨거운 관심
2019-10-22 15:33:52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