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일반

대구FC, 지역 특산물 알리기 나섰다

추석 선물 세트 ‘대구가 키운 사과’ 판매
다음달 8일까지 구매 가능…2일부터 순차 배송

대구FC가 지역 청과물 브랜드와 함께 다음달 8일까지 판매하는 ‘대구가 키운 사과’ 세트.
대구FC가 지역 특산물인 사과 알리기에 나섰다.

대구는 지역 청과물 브랜드와 함께 ‘특A급’ 사과로 구성된 ‘대구가 키운 사과’ 세트를 발매 했다.

대구가 키운 사과 세트는 다양한 용도에 맞게 제수용 및 다과용(18과·15과·12과)으로 구성됐다. 가격은 3만9천 원부터 5만9천 원이다.

사과 박스에는 대구FC 엠블럼과 함께 조현우, 세징야, 에드가, 김대원, 정승원 등 대구를 대표하는 선수들의 모습이 들어가 있다.

판매기간은 다음달 8일까지며 다음달 2일부터 순차 배송된다.

사과 세트 구매 시 추석맞이 빅토&리카 스티커 2종을 받을 수 있다. 구매는 대구FC 공식 온라인몰하면 된다.

한편 대구FC는 사과 세트 판매에 앞서 대구 소재 스트릿 편집샵 이플릭과 협력해 티셔츠를 발매하는 등 꾸준히 지역 밀착형 마케팅을 펼치고 있다. 앞으로도 다양한 콜라보레이션 제품을 기획, 출시할 예정이다.

신헌호 기자 shh24@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신헌호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