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경주에서 반려동물 전문직업 페스티벌 열린다

31일 경주여중에서 학생 및 학부모 대상으로 반려동물 관련 전문 직업 상담

경주교육지원청이 31일 경주여중에서 학생과 학부모를 대상으로 반려동물에 대한 축제를 개최한다. 반려동물 관련 13개 전문 직업인 부스를 설치하고 상담을 진행할 계획이다. 사진은 행사 계획 포스터.


반려동물과 관련된 전문직업을 찾아라.

경주교육지원청이 31일 오전 10시부터 경주여자중학교 원화관에서 초중고등학교 학생 및 학부모를 대상으로 ‘반려동물 전문직업 페스티벌’을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경주교육지원청이 주최하고 (사)한국동물복지진흥원 주관으로 진행된다. 서울, 대구, 포항, 경주지역에서 활동하는 기업가 및 동물 관련 학과를 보유한 대학과 고등학교에서도 참여한다.

행사장에서 동물생명권교육, 동물관련 직업의 세계, 수의사의 모든 것 등 교육과 인명구조견 훈련시범이 시간대별로 제공된다.

각 부스에는 동물복지상담사, 특수동물조련사, 애견신문기자, 동물행동상담사, 펫아로마테라피스트, 동물미용사, 동물보호운동가, 동물매개치료사 등 13개의 직업군으로 구성해 관련 정보를 제공하면서 상담을 이어갈 예정이다.

올해 처음으로 개최되는 반려동물 전문직업 페스티벌은 흥미로운 체험과 함께 평소 만나기 힘든 반려동물 관련 직업 전문가가 부스에 상주하며 학생들의 진로와 관련된 상담, 질의응답 등을 진행한다. 학생과 방문자들의 궁금증을 즉각적으로 해소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개인 패스포트를 발급받아 스탬프투어 형식으로 진행되므로 즐거움과 배움을 동시에 얻을 수 있다.

경주교육지원청 권혜경 교육장은 “행사를 통해 학생들의 진로 및 직업설계에서 인기직업에 편중되는 현상을 보완하여 각자 개인의 재능, 소질 및 적성 탐색에 기여할 것”이라며 많은 참여을 당부했다.

강시일 기자 kangsy@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강시일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