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경북의 문화관광 해설은 우리손으로

경북문화관광공사 23일 56명의 문화관광해설사 신규양성교육 수료식 가져

경북문화관광공사는 지난 23일 56명의 문화관광해설사 신규양성교육 과정의 수료식을 갖고 수료생들에게 적극적인 경북 문화관광 안내를 당부했다. 사진은 수료식에 이어 기념촬영하는 장면.


“이제부터 경북의 문화관광 해설은 우리가 하겠습니다.”

경북문화관광공사는 지난 23일 경북도와 문화관광공사 대회의장에서‘2019년 제13기 경북문화관광해설사 신규양성교육 수료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문화관광해설사 신규양성 교육은 지난달 29일부터 이달 22일까지 22개 시군에서 추천받아 4주간의 이론교육 및 현장실습을 거쳐 최종시험에 합격한 56명이 신규경북문화관광해설사로 활동하게 된다.

수료증을 받은 예비 신규 해설사 56명은 3개월간 각 시군에 배치되어 현장 수습기간을 거친 후 내년부터 경북도를 방문하는 관광객들에게 문화, 역사, 예술, 자연 등 관광자원 전반에 대한 전문적인 해설을 제공할 예정이다. 특히 2020 대구경북 관광의 해를 맞아 큰 역할을 수행할 것으로 기대된다.

공사는 그동안 수많은 문화관광해설사를 배출하고 매년 도내 350여명의 문화관광해설사를 대상으로 심화교육과 역량강화 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김성조 경북문화관광공사 사장은 “경북의 새로운 문화관광해설사로서 자긍심을 가지고 미소와 친절로서 우리 고장의 우수한 문화관광자원을 알리는데 앞장서 줄 것”을 당부했다.

강시일 기자 kangsy@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강시일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