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신현우 칠곡인문학협동조합 이사장의 낙동강 대축전 홍보

신현우 칠곡인문학협동조합 이사장이 이색 홍보판을 들고 기념촬영 후,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낙동강 대축전에서 선보이는 ‘인문학 프로그램’ 홍보에 나섰다.


“50일 앞으로 다가온 낙동강세계평화 문화대축전에서 전국 최고수준을 자랑하는 칠곡 인문학의 진면목을 보이겠습니다.”

신현우 칠곡인문학협동조합 이사장은 10월11일부터 13일까지 칠곡보생태공원 일원에서 열리는 ‘제7회 낙동강세계평화 문화대축전’(이하 낙동강 대축전) 릴레이 홍보에 동참했다.

그는 22일 이색 홍보판을 들고 기념촬영 후,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낙동강 대축전에서 선보이는 ‘인문학 프로그램’ 홍보에 나섰다.

이번 낙동강대축전에는 왜관읍 금남2리, 북삼읍 어로1리 등 28개의 칠곡 인문학마을이 참가한다.

칠곡인문학마을은 천연화장품 및 염색, 칼국수, 전통매듭 등의 체험 부스와 수 공예품, 꽃차 등을 판매하는 플리마켓을 운영할 계획이다.

또 일노래 합창단, 보람할매연극단, 언니오빠합창단 등의 칠곡 인문학마을 공연팀이 마을의 전통과 역사를 담은 공연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밖에도 칠곡인문학마을의 역사와 변천사를 한눈에 보여주는 인문학 마을전시관도 운영할 계획이다.

신현우 칠곡인문학협동조합 이사장은 “이번 낙동강 대축전에서 칠곡 만의 살아있는 삶의 인문학을 통해 더불어 사는 것의 소중함을 오감으로 체험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임철 기자 im72@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임철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