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일반

신용보증기금, 수출중소기업 특례보증 시행

지원 대상 및 한도 확대, 보증비율 및 보증료 우대
한일 무역 분쟁으로 일본 수출기업 지원 강화

신용보증기금(이하 신보)이 수출중소기업의 일시적인 경영위기 극복과 경영안정화를 지원하기 위해 ‘수출중소기업 특례보증’을 시행한다.

지원 대상은 원부자재를 수출기업에 납품하는 간접수출실적이 있는 기업이나, 수출실적은 없으나 수출계약서 등으로 확인이 가능한 수출예정 업체다.

특히 최근 한·일 무역 분쟁으로 어려움을 겪는 일본 수출기업에 대해서는 유동성 지원 강화를 위해 우대 지원한다.

신보는 이번 특례보증을 통해 올해까지 총 8천억 원 규모의 보증을 공급할 계획이다.

보증비율(95%)과 보증료율(0.3%포인트 차감)을 우대 적용해 기업들의 금융비용 부담을 완화하고 매출액 규모에 따른 보증한도 역시 일반보증보다 우대한다.

또 5억 원 이하의 특례보증은 기존 보증금액에 관계없이 영업점에서 지원 여부를 결정해 신속한 보증지원이 가능하도록 했다.

김종윤 기자 kjyun@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종윤기자

대구·경북지방중소벤처기업청, 백년가게 11개 추가 선정

대구·경북지방중소벤처기업청(이하 대경중기청)이 19일 11개의 소상인 업체를 ‘백
2019-09-18 15:44:14

이월드, 3년간 직원 체불임금 ‘1억5천여만 원’ 달해

아르바이트생 다리 절단 사고로 물의를 일으켰던 이월드가 전·현직 노동자 2천500여
2019-09-17 17:35:08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