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일반

고유정 전 남편 추정 유해, 김포 한 소각장서 발견…

사진=연합뉴스


제주도 '전 남편 살인 사건'의 피해자로 추정되는 유해 일부가 경기 김포시 한 소각장에서 발견됐다고 전해졌다.

제주동부경찰서는 지난 15일 전 남편 강씨의 것으로 추정되는 뼈추정 물체 40여 점을 발견했으며 해당 소각장에서 유해를 수습하고 유전자 검사 등으로 정확한 신원을 파악하고 있다.

앞서 경찰은 지난 5일 해당 종량제봉투 이동 경로를 쫓아 봉투에 담긴 물체가 김포시 소각장에서 한 번 처리된 후 인천시 서구 한 재활용업체로 유입된 것을 확인하고 뼛조각들을 수거해 감정을 맡겼으나 동물 뼈라는 결론이 나왔었다.

고유정은 지난달 25일 오후 제주시 조천읍 한 펜션에서 전 남편 강씨를 살해하고 시신을 훼손·유기한 혐의를 받고 있다.

online@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온라인뉴스팀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