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일반

선우예권 피아노 리사이틀-나의 클라라

29일 대구콘서트하우스에서 열려
클라라 슈만의 사랑과 우정 그려



선우예권
‘선우예권 피아노 리사이틀 - 나의 클라라’가 오는 28일 대구콘서트하우스 그랜드홀에서 펼쳐진다.

2017년 북미 최고 권위의 반 클라이번 국제 피아노 콩쿠르에서 한국인 최초로 우승을 거머쥔 선우예권은 지금 전 세계에서 가장 주목받는 피아니스트이다. 이미 인터내셔널 저먼 피아노 어워드, 방돔 프라이즈(베르비에 콩쿠르)에서 한국인 최초 1위 수상하였으며 센다이 국제 음악 콩쿠르, 윌리엄 카펠 국제 피아노 콩쿠르 등 무려 8회에 달하는 1위 입상으로 한국인 최다 피아노 콩쿠르 우승을 기록하며 ‘콩쿠르 킹’이라는 별칭을 얻었다.

선우예권은 역사상 가장 위대한 여성 음악가였던 클라라 슈만의 탄생 200주년을 맞아 클라라 슈만, 그녀와 사랑, 우정을 나누었던 남편 슈만과 브람스의 음악으로 이번 무대를 꾸민다.

클라라의 노투르노 F장조는 음악적 동료이자 친구였던 쇼팽의 영향을 받은 듯 부드러운 멜로디가 곡 전체를 감싸고 있어, 당시 슈만과 사랑에 빠졌던 클라라의 감정을 연상케 한다. 이와 다르게 슈만의 판타지 C장조는 클라라와의 사랑이 클라라의 아버지였던 비크의 반대에 부딪히자 슬픔에 빠져버린 슈만의 심경을 드러내듯 비통하면서도 불안한 전개로 흐른다. 그리고 청년 브람스의 격렬하게 불타오르는 열정이 표출된 피아노 소나타 제3번 f단조로 그의 절절한 마음을 그려낸다.

티켓은 S석 7만 원, S석 5만 원, A석 3만 원, B석 2만 원이다. 예매는 티켓링크를 통해 할 수 있다. 문의: 053-250-1400.

김혜성 기자 hyesung@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혜성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