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미군부대 중 담장 철조망 최초로 대구 남구서 철거 시작됐다

65년 동안 흉물로 방치된 대구 남구의 미군부대 담장 철조망이 사라지고 있다.전국 미군부대 중 기존 철조망이 걷혀지는 곳은 대구 남구가 최초다.폐쇄된 철조망이 도심미관을 해칠뿐 아니라, 철조망이 설치된 곳이 우범지대로 여겨져 지역민의 민원이 이어졌었다. 철조망 철거 소식을 들은 주민들은 주거 환경이 크게 개선될 것이라며 반기고 있다. 남구청 등에 따르면 지난 9월26일 열린 한미친선협의회에서 미군 측이 철조망 개선에 합의한 후 현재 철조망이 점진적으로 철거되고 있다. 남구 면적의 6.2%를 차지하는 주한 미군부대는 캠프워커, 캠프헨리, 캠프조지의 모두 3곳에 자리잡고 있다. 이곳 경계선 담벼락에는 65년 동안 녹슬고 낙후된 철조망과 오래된 담장이 흉칙한 모습으로 남아있다. 문제는 미군부대 담벼락 근처가 대부분 주택가여서 통학로와 대로변과 접하다 보니, 여러 문제가 발생하고 있다. 특히 대봉초등학교와 대구중학교가 있는 대구 남구 캠프헨리 동편 통학로에 철조망이 설치돼 학부모들의 민원이 빗발쳤다. 현재는 민원이 잦았던 곳과 유동인구가 많은 큰 대로변과 통학로부터 철거를 진행하고 있다. 현재까지 철거가 완료된 곳은 남구 이천동 대구중학교 통학로 미군부대 캠프헨리 동편(대봉로 670m 구간)과 캠프헨리 서편 큰 대로변 일원이다. 아직 철조망이 설치된 곳은 캠프워커와 캠프조지 경계선이며, 조만간 이곳에 대한 철거가 시작될 예정이다. 철조망이 설치된 인근에 사는 주민은 “학생들이 자주 지나다니는 통학로지만 폐쇄적인 담장 울타리와 철조망이 있어 교육적으로나 미관상으로도 좋지 않았다”며 “회오리 철조망이 걷힌 모습을 보니 동네 분위기가 훨씬 부드럽고 좋아졌다”고 만족해했다. 남구청 관계자는 “미군 측이 철조망 완전 철거 후 보완 시설물을 설치하거나 개선된 철조망 디자인으로 교체할 것을 요구했다. 지역민들의 편의를 위해 예산을 지원해서라도 철거를 진행할 예정”이라며 “철조망 교체를 시작으로 대구 3차 순환도로 완전 개통과 주변 개발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구아영 기자 ayoungoo@idaegu.com

65년 된 대구 남구 미군부대 담장 철조망 개선된다

65년 된 대구 남구의 미군부대 담장 철조망이 철거되고 새로운 디자인으로 교체된다. 대구 남구청은 지난달 26일 캠프워커 내 에버그린 홀에서 미군 측과 함께 한미친선협의회를 개최해 기존의 철조망을 철거하고 새로운 디자인으로 교체하는 것에 합의했다고 밝혔다. 60여 년이 넘어 녹슬고 낡은 미군부대 철조망을 새롭게 개선해 도시미관을 개선하겠다는 취지에서다. 이날 협의회에서는 남구 대로변에 설치된 미군 부대 담장 철조망을 철거 후 보완 시설물 설치 및 개선된 디자인으로 교체 설치하는 것 등이 논의됐다. 대구 남구에 있는 주한 미군 부대는 모두 3곳으로 캠프워커, 캠프조지, 캠프헨리다. 남구청은 남부경찰서 맞은편 대로변에 있는 캠프워커 입구 담장 철조망 철거를 시작으로 전체 철조망을 모두 교체하겠다는 계획이다. 다만 구체적인 교체 시기와 예산, 디자인 등에 대한 자세한 논의는 이뤄지지 않았다. 이와 함께 △대구 3차 순환도로 동편구간의 차질 없는 반환과 도로개설 △남구청의 가을 대표 축제인 ‘2019 대구 할로윈 축제’의 미군 및 가족 분장 퍼레이드·미군 군악대 공연 참여협조 등에 대해서도 논의됐다. 조재구 남구청장은 “이번 협의회에서 가장 큰 성과는 미군의 상징이었던 녹슬고 낡은 담장 원형 철조망을 개선하기로 한 것”이라며 “대구 3차 순환도로 완전 개통과 주변 개발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구아영 기자 ayoungoo@idaegu.com

범어공원, 곳곳에 철조망 설치돼

도시공원일몰제 집행 시기가 다가오면서 대구에선 처음으로 지주들이 물리력 행사에 나서 귀추가 주목된다.수성구 범어공원 토지소유주들은 지난 26일 공원 내 10여 곳에 철조망을 설치했다. 지난 25일 토지소유주 20여 명이 모여 공원 내 사유지에 철조망과 펜스를 설치하기로 협의했기 때문이다.이날 설치된 철조망은 모두 13곳으로 이 중 일부는 등산로를 막아버린 것으로 알려졌다.토지소유주들은 대구시가 범어공원의 민간사업자 개발을 거부하면서 다른 대안없이 진행하는 꼼수 행정을 규탄하기 위해 철조망을 설치했다는 현수막도 내걸었다.철조망 설치 작업은 28일에도 진행되는 등 지속적인 추가 설치가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현재 대구시는 범어공원의 민간사업자 개발에 대해 찬성여론이 높지 않다는 이유로 반대하고 있는 입장이다.2020년 7월1일이 되면 도시공원 일몰제가 실시된다. 20년 이상 공원 조성을 하지 않았을 경우 재산권을 풀어주는 제도다. 이후에는 소유주가 재산권을 행사할 수 있게 된다.민간사업자 개발은 공원 전체 부지 중 30% 이내만 개발을 허용하는 특례사업이다.범어공원은 전체 면적 113만2천458㎡ 중 약 60%가 사유지로 구성돼 있다.한편 지난 10일 수성구 황금동 롯데캐슬골드파크 아파트 입주민은 범어공원 민간개발에 대해 찬성한다는 설문조사 결과를 대구시와 대구교육청, 더불어민주당 대구시당, 자유한국당 대구시당을 찾아 제출했다. 설문조사에서는 아파트 전체 4천256가구 중 3천634가구인 85.6%가 범어공원 민간 개발을 찬성했다.김종윤 기자 kjyun@idaegu.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