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경찰서, 혁신도시 신청사에서 다음달 6일부터 업무시작

김천경찰서가 37년간의 남산동 시대를 마감하고 다음달 6일부터 김천혁신도시(율곡동) 신청사에서 업무를 시작한다.김천경찰서는 1983년 건립된 남산동 청사는 노후되고 사무실이 협소한데다 부족한 주차장과 부대시설로 직원들은 물론 방문객도 큰 불편을 겪어왔다.김천경찰서는 2015년 총사업비 294억 원을 들여 율곡동 1만7천607㎡ 부지에 연면적 8천338㎡의 지하 1층 지상 4층 규모의 신청사를 건립했다. 별관(민원동)은 2층 규모다.지하 1층은 전기실, 문서고, 사격장으로 꾸몄다. 1층은 112 종합상황실·여성청소년과·형사팀·과학수사팀·경제팀이, 2층은 수사과와 유치장·직원휴게실, 3층은 서장실·경무과·정보보안과 등이 입주한다.4층에는 대강당, 식당, 상무관, 동아리방을 갖췄다. 교통조사·관리계와 종합민원실, 청문감사실은 별관 1층에서 업무를 본다.신청사 주차장은 구 청사(56대) 보다 125대 많은 181대를 주차할 수 있다. 청사 뒤편에는 직원과 민원이 이용할 수 있는 정원도 갖췄다.김천경찰서는 다음달 3일부터 6일까지 서장실, 경무과, 정보보안과, 생활안전과 등 부서 이전을 시작으로 모든 부서를 옮길 예정이다.김천경찰서 우지완 서장은 “청사 이전을 통해 민원업무에서부터 근무 여건까지 크게 개선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 시민들에게 보다 품격 있는 치안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안희용 기자 ahyon@idaegu.com

DGB대구은행, 사랑의 연탄나눔 행사 실시

DGB대구은행이 지난 15일 대구 중구 남산동에서 소외계층을 위한 ‘2019 사랑의 연탄나눔 행사’를 실시했다. 임직원 등 30여 명으로 구성된 DGB동행봉사단은 남산동 소재 5가구에 1천여 장의 연탄을 직접 전달했다.김지혜 기자 hellowis@idaegu.com

자녀의 수능 고득점을 위한 간절한 기도

‘2020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을 이틀 앞둔 12일 오전 대구 중구 남산동 천주교 대구대교구청 성모당에서 ‘수험생 응원 특별 미사’가 열렸다. 이날 수험생을 둔 한 신자가 미사가 끝난 뒤 홀로 자녀의 수능 고득점을 기원하는 기도를 올리고 있다.김진홍 기자 solmin@idaegu.com

롯데백화점 대구점, 3일까지 지역 사랑 바자회 개최

롯데백화점 대구점이 3일까지 지하 2층 행사장에서 대구 대표 여성복 브랜드 ‘프리밸런스’, ‘메지스’와 함께 ‘대구지역 사랑의 바자회’를 진행한다. 수익금은 대구 중구 남산동 소재 남산 사회 복지관에 전달될 예정이다. 김지혜 기자 hellowis@idaegu.com

“추석 잘보내세요”

추석 연휴를 하루 앞둔 11일 오전 대구 중구 남산동 백합 어린이집에서 전통문화 체험을 마친 원생들이 한복을 곱게 차려입고 “추석 잘보내세요”란 인사를 하며 손을 흔들고 있다. 이무열 기자 lmy4532@idaegu.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