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달성군 2020년 장학기금 508억 원 조성

대구 달성군은 올해 418명을 장학생으로 선발하고, 장학금 8억5천800만 원을 지급한다.군은 올해 달성장학재단 출연금 40억 원을 추가 조성하면 242억, 9개 읍·면 장학회 266억 등 총 508억 규모로 대구·경북 중 최대 규모이다.특히 9개 읍‧면에 모두 장학회가 있는 것은 전국에서도 이례적인 사례로, 그만큼 지역의 인재육성에 큰 공을 들이고 있음을 알 수 있다.달성군 장학기금은 인근 타 지자체에 비해 상당한 규모를 자랑하고 있으며 2020년 ‘장학기금 500억’ 조기 달성으로 더 많은 학생들에게 장학금 혜택이 돌아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2020년 장학금 지원을 위해 달성장학재단은 다음달 2~20일까지 장학생 신청 및 접수를 받고 있으며, 6월 중에 지원할 예정이다.각 읍․면 장학회에서도 각각 선발인원과 지원액을 정하고 신청접수를 받아 2~4월중에 지원할 예정이다.달성장학재단 이사장인 김문오 군수는 “장학금을 받는 학생들이 꿈을 향한 도전을 이어나가 달성군과 대한민국의 미래가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 더 많은 학생이 장학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열과 성을 다하겠다”고 밝혔다.한편 2000년 설립된 달성장학재단은 지난해까지 2천802명에게 34억2천300만 원을 지급했다김재호 기자 kjh35711@idaegu.com

영남대병원 김성호 병원장, 영남대학교에 발전기금 1억 원 기탁

영남대학교병원 김성호(57) 병원장이 영남대학교에 발전기금 1억 원을 기탁했다.최근 김성호 병원장은 서길수 영남대 총장을 만나 1억 원을 전달하며 “모교에 보탬이 되고 싶다는 마음을 갖고 있었다. 평소 생각해오던 바를 실천할 수 있게 돼 기쁘다”며 “제자이자 후배인 학생들이 보다 좋은 환경에서 공부해 인술을 펼치는 의사가 되는데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고 했다.김성호 병원장은 평소 사회공헌활동과 지역사회 복지증진에 꾸준히 관심을 가져왔다. 최근에는 자녀 결혼식을 치르며 축하화환 대신 받은 쌀 700kg을 저소득가정 지원을 위해 기부하기도 했다.윤정혜 기자 yun@idaegu.com

서태원 관세사, 모교 경북대에 1억 원 장학기금

경북대 경제학과 57학번인 서태원 관세사(관세법인천지인 포항지사 대표)가 장학기금 1억 원을 전달키로 했다.서태원 관세사는 지난 17일 김상동 경북대 총장과 만나 경북대학교총동창회효석장학회에 장학기금 1억 원을 약정하며 “효석장학회를 설립하신 고 조운해 전 이사장의 뜻을 이어가고자 기부를 결심했다. 모교 경북대의 이름을 빛낼 미래 인재를 위해 올바른 곳에 쓰이길 바란다”고 밝혔다.서태원 관세사는 지역사회 발전과 우수 인재 양성을 위해 2009년 포스텍과 2014년 포항시장학회에도 각각 발전기금 5천만 원을 전달한 바 있다.경북대 의과대학 전신인 대구의과대학을 졸업한 고 조운해 전 이사장은 모교 후학 양성을 위해 1995년에 사비 13억 원을 출연, 재단법인 효석장학회를 설립했다. 윤정혜 기자 yun@idaegu.com

영남대병원 김성호 병원장, 모교 영남대에 1억 원 기탁

영남대병원 김성호 병원장이 지난 14일 서길수 영남대 총장을 만나 영남대 의대 발전기금 1억 원을 기탁했다. 김성호 병원장은 “모교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고 싶다는 마음을 항상 갖고 있었다. 평소 생각해오던 바를 실천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고 말했다.또 “제자이자 후배인 학생들이 더욱 좋은 환경에서 공부해 인술을 펼치는 의사가 되는 데에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 발전기금뿐만 아니라 대학 강단과 병원 현장에서 아낌없이 지식을 전수하겠다”고 밝혔다. 김성호 병원장은 평소 사회공헌활동과 지역사회 복지증진에 꾸준히 관심을 둬왔다. 최근에는 자녀 결혼식을 치르며 축하화환 대신 받은 쌀 700㎏을 저소득가정 지원을 위해 기부해 미담이 되기도 했다.이동률 기자 leedr@idaegu.com

신용보증기금, 혁신 아이콘 제3기 모집

신용보증기금(이하 신보)이 다음달 3일까지 ‘혁신 아이콘 제3기 지원 기업’을 공개 모집한다. 지원 자격은 창업 후 2년 이상 10년 이하의 △연 매출 5억 원 이상 기업 △2년 평균 매출 성장률 10% 이상 기업 △20억 원 이상 기관 투자자의 투자유치 기업 등이다. 신보는 최종 선정 기업을 대상으로 최저 보증료율(0.5%)과 추가 금리 인하(0.7%포인트) 등을 지원하는 ‘혁신 아이콘 지원 프로그램’을 진행한다.또 해외 진출, 기술 자문, 재무컨설팅 등의 비금융서비스 지원도 병행한다. ‘혁신 아이콘 지원 프로그램’은 신용보증기금이 우수 중견기업 또는 글로벌 혁신기업으로 성장 가능한 혁신 스타트업을 발굴해 최대 100억 원까지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혁신 아이콘 지원 프로그램’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신보 홈페이지(www.kodit.co.kr)나 정부 창업통합포털 ‘K-스타트업’(www.k-startup.go.kr)에서 확인 가능하다. 이동현 기자 leedh@idaegu.com

신용보증기금, 2020년 보증운영계획 확정

신용보증기금(이하 신보)이 경제 활력과 혁신 성장 동력 강화를 위한 ‘2020년 주요업무 추진계획’을 확정했다. 신보는 12일 ‘2020년도 영업전략 회의’를 통해 지난해보다 3조3천억 원 증가한 49조3천억 원의 일반보증 자금을 올해부터 운용한다. 또 유동화회사보증 2조4천억 원을 공급해 중소기업의 원활한 자금 조달과 안정적 성장에도 견인한다. 이 밖에 중점정책 부분에 대한 보증공급도 확대한다. 신보는 올해 창업기업을 대상으로 17조 원, 수출기업 12조 원, 주력산업기업 3조 원, 4차 산업혁명 관련 기업 9조5천억 원, 고용창출․유지기업 4조5천억 원 등을 지원한다. 신용보증기금 윤대희 이사장은 “저성장 기조에서 4차 산업혁명은 절호의 기회다”며 “주력 산업과 신산업 병행 지원을 통해 경제 회복과 역동성 제고를 위한 대양한 사업을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이동현 기자 leedh@idaegu.com

신용보증기금, 우한 폐렴 피해 우려 기업 지원

신용보증기금(이하 신보)이 우한 폐렴(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피해가 우려되는 기업의 경영 안정화를 위해 유동성 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신보는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모두 3천억 원 규모의 신규 보증을 공급한다. 보증비율(90%)과 보증료율(0.2%p 차감)을 우대 적용하는 신규 보증을 통해 기업들의 금융비용 부담을 완화한다. 지원 대상은 △대중 교역 중소기업 중 직·간접적으로 피해를 입은 기업 △여행·운송·숙박·공연 등 피해 우려 업종 영위 중소기업 △우한 피해 우려 업종과 밀접한 관련이 있는 사업을 영위하는 중소기업 등이다. 한편 신보는 전국 영업점 등을 중심으로 ‘신속지원반’을 구성했고, 본부에는 ‘비상경제상황실’을 설치해 시장 상황을 점검하고 정부와 긴밀한 협조 체계를 구축하고 있다. 이동현 기자 leedh@idaegu.com

고령메주 교육발전기금 200만 원 기탁

고령메주(성산면 소재) 이진호 대표는 지난 5일 고령군청을 방문해 지역의 교육발전과 인재양성을 위해 써달라며 교육발전기금 200만 원을 기탁했다. 김재호 기자 kjh35711@idaegu.com

신용보증기금, 스타트업 네스트 7기 모집

신용보증기금(이하 신보) 다음달 5일까지 ‘스타트업 네스트(Start-up NEST)’ 제7기에 참여를 희망하는 혁신 스타트업 기업을 모집한다. 신청 자격은 4차 산업혁명 관련 혁신성장 분야를 목적으로 3년 이내 창업한 기업이다. 신보는 25개 비수도권 기업과 10개 소셜벤처 기업 등 모두 100개의 혁신 스타트업 기업을 선발한다. 스타트업 네스트는 유망 스타트업 발굴과 액셀러레이팅, 금융 지원, 성장 지원의 단계로 구성된 스타트업 육성 플랫폼이다. 스타트업 네스트에 참여한 기업은 보증·투자 등 금융 지원과 액셀러레이팅·해외진출·기술자문 등의 비금융 서비스를 지원받을 수 있다. 이 밖에 신보는 핀테크 특별 전형을 신설하고 스타트업 네스트 선정 기업 가운데 5개 기업을 대상으로 기업 특성을 고려한 맞춤형 지원에도 나선다. 신청 접수는 스타트업 네스트 온라인 지원 페이지(www.applynest.com)에서 하면 된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신보 홈페이지(www.kodit.co.kr) 및 정부 창업통합 포털 ‘K-스타트업’(www.k-startup.go.kr)에서 확인 가능하다. 이동현 기자 leedh@idaegu.com

경산시 와촌면 주민 장학기금 3백만 원 기탁

경산시 와촌면 신한리(이장 김일웅) 주민들은 지난달 31일 경산시장학회를 방문해 지역 인재양성을 위해 주민의 십시일반으로 모은 장학기금 300만 원을 기탁했다.남동해 기자 namdh@idaegu.com

인사…신용보증기금

◆신용보증기금◇ 본부장 전보△대구경북영업본부 심현구 ◇ 지점장 전보△경주 염명진 △대구혁신 우병욱김창원 기자 kcw@idaegu.com

대구 기초단체 청소년 육성기금 잇따라 폐지

대구 기초자치단체가 청소년 육성기금을 잇따라 폐지하고 있다. 지자체의 청소년 육성기금이 오히려 청소년 복지 혜택에 발목을 잡는 상황이 벌어지고 있기 때문이다. 민간 장학회 등이 지급하는 장학금의 액수가 지자체가 지원하는 육성기금보다 훨씬 많지만 지자체의 지원을 받을 경우 민간 지원 대상에서 배제되고 있다. 지자체의 청소년 육성 기금이 1인당 20만~30만 원에 불과하다 보니 대상자 선정을 꺼리는 청소년이 있을 정도다. 대구의 구·군청에 따르면 중구청은 2021년, 서구청과 남구청은 2020년에 청소년 육성기금을 폐지한다. 동구청(2009년)과 북구청(2007년), 수성구청(2015년), 달성군청(2008년)은 청소년 육성기금을 이미 폐지했고, 달서구는 기금 자체를 마련하지 않았다. 청소년 육성기금은 지역 모범 청소년 장학 제도와 수련활동 및 운영시설 지원을 위해 마련됐다.매년 청소년 1명 당 20만~30만 원을 지원한다. 문제는 청소년 육성기금 대상자는 중복 수혜가 불가능하기 때문에 혜택이 더 많은 다양한 공공 및 민간 복지 사업의 대상에서 제외된다는 점이다. 서구청의 경우 지난해 청소년 1인당 25만 원을 지원했지만, 민간 장학회의 지원금은 1인당 100만 원에 달한다. 폐지한 청소년 육성기금은 다양한 청소년 복지 분야 예산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서구청 관계자는 “청소년 육성기금 대상자로 선정된 일부 청소년은 혜택 감소로 지원을 반기지 않은 것도 기금을 폐지한 이유 중 하나”라며 “폐지한 청소년 육성기금은 청소년 육성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한 정책을 지속하는데 보태겠다”고 밝혔다.이동현 기자 leedh@idaegu.com

이한수 경일대 총동창회장, 대학에 발전기금 5천만 원 전달

이한수 경일대 총동창회장이 9일 대학을 찾아 정현태 총장에게 개교기념 행사에 사용할 발전기부금 5천만 원을 전달했다.이번 전달된 기금은 경일대와 대학 총동창회가 동문 1천여 명을 대학으로 초청해 발전상을 소개하고 동문 화합의 장으로 만드는 행사에 사용될 예정이다.경일대학교는 57주년 개교기념일에 맞춰 오는 4월10일 동문 1천여 명을 초청해 캠퍼스 투어, 대학발전현황 소개, 축하공연 등의 일정으로 ‘개교 57주년 기념 총동문 홈커밍데이’ 행사를 열 예정이다. 윤정혜 기자 yun@idaegu.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