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위군, 고로면 명칭변경 본격 추진

군위군은 고로면(古老面)의 명칭을 인각사가 위치한 지역 특성과 삼국유사를 집필한 역사적 사실을 반영한 삼국유사면(三國遺事面)으로 명칭 변경을 추진 중이라고 3일 밝혔다.군위군에 따르면 고로면 명칭 변경은 삼국유사 사업 추진 이후 지속적으로 제기돼 왔다. 이에 지난해 10월 고로면 명칭변경 주민신청서 접수를 시작으로 지난 4월10일 명칭변경 추진계획을 수립했다. 지난달 12일부터 27일까지 고로면 주민 대표단체를 대상으로 사전 의견조사도 진행했다.사전 조사 결과 고로면 사회단체 회원 88명이 설문조사에 참여했는데 92%가 삼국유사면 명칭 변경에 동의했다.군위군은 이를 바탕으로 이달 중 주민설명회를 열어 명칭 변경 필요성과 추진 절차에 대한 주민홍보를 실시한다. 오는 15일부터 30일까지 고로면 전 주민을 대상으로 한 찬·반 조사를 거쳐 최종 결정할 계획이다.명칭변경 절차는 관련 조례 개정, 각종 공부정리 및 시설물 교체, 조례 공포 단계를 거쳐 내년 1월 새로운 명칭을 사용할 수 있다.김영만 군위군수는 “성공적인 면 명칭변경을 위해서는 주민들의 공감을 이끌어 내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고로면의 역사와 정체성을 상징하게 될 새로운 명칭이 결정되면 삼국유사테마파크 개장과 더불어 명실상부한 삼국유사의 고장으로 자리 잡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배철한 기자 baech@idaegu.com

군위군, 군위사랑상품권 판매·환전대행 개시…20억 특별할인 판매

군위군이 1일부터 군위사랑상품권을 금융기관(농협)에서 판매환전대행업무를 개시한다.군위사랑상품권은 만19세 이상이면 누구나 구입이 가능하며, 지역내 금융기관(농협 11개소)에서 상품권 판매 및 환전업무를 대행한다.1인 할인구매한도는 월 30만 원(특별한 경우 월 100만 원)이며, 평상시는 6%․명절 등 특별한 경우에는 10%까지 할인해 구매할 수 있고, 법인 및 가맹점주는 할인혜택이 없으며, 상품권 유효기간은 발행일로부터 5년간이다.또한,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군위지역 소상공인·자영업자 매출 증진을 위해 군위사랑상품권 20억 특별할인 판매도 함께 시작한다. 20억에 대한 특별할인은, 개인 할인구매한도 월 100만 원이며 할인율 10%로 구매할 수 있다.상품권 사용은 군위사랑상품권 가맹점 스티커가 붙어있는 모든 업소에서 사용 가능하고, 상품권 금액의 80%이상 사용시 현금으로 잔액을 돌려받을 수 있다.가맹점에서는 받은 상품권을 환전하고자 할 경우 판매대행점(금융기관)에 계좌번호, 사업자등록번호 등을 기재한 환전청구서를 제출하면 환전신청일로부터 3일 이내에 계좌로 입금된다.현재 460여 개 업소가 가맹점으로 지정돼 군청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가맹점 등록을 원하는 점포는 사업장 소재지 읍면사무소 및 군청 경제과로 신청하면 된다.김영만 군위군수는 “금융기관이 판매환전업무를 대행해 줌으로써 군민 및 가맹점들의 구입 및 환전이 보다 편리해질 것이며, 코로나19로 인해 힘겨운 삶을 영위하고 있는 소상공인들에게 힘이 될 수 있도록 군위사랑상품권 이용에 군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배철한 기자 baech@idaegu.com

군위군고로면 주민자치위원회 출범…

군위군 고로면(면장 백승욱)은 지난달 29일 주민자치위원회 출범식을 개최했다.위원회는 위원장에 정영복 , 부위원장에 박경숙 새마을 부녀회장, 간사에 박미정, 고문에 김민표 이장협의회장 등으로 구성했다.주민자치위원회는 이날 올해 주민자치센터 운영 활성화 추천 공모사업으로 ‘걷고싶은, 머물고 싶은 고로면 만들기 – 꽃길 조성사업’을 만장일치로 의결했다.백승욱 고로면장은 “이번에 위촉된 주민자위원회 위원은 고로면 각 단체의 지도자들로서 지금까지 많은 경험을 바탕으로 고로면 주민자치센터가 지역주민들의 복리와 편익증진 역할을 할 수 있고, 고로면 발전의 구심체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배철한 기자 baech@idaegu.com

군위군, 과학기술활용 주민공감지역문제해결사업 공모 전국 1위

군위군은 과학기술활용 주민공감지역문제해결 공모 사업을 통해 연구개발(R&D) 3억 원과 비R&D 1억5천만 원 등 총 4억5천만 원의 국비를 확보했다고 28일 밝혔다.군위군은 지난해 8월 농촌지역 교통수요 충족을 통한 군민의 기본권 보장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한 ‘교통약자 이동편의 개선을 위한 인프라 확충 및 운영 효율화 연구’를 행정안전부에 공모했다.군위군과 계명대학교 교수진이 응모한 이 사업이 1위로 선정돼 지난 27일 정부세종컨벤션센터에서 업무 협약식 및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김영만 군위군수는 “이번 사업을 통해 지역 내 교통서비스 질을 향상시키겠다”고 말했다.배철한 기자 baech@idaegu.com

군위군, 개별공시지가 열람 및 이의신청 접수

군위군이 2020년 1월1일 기준 개별공시지가 13만352필지를 오는 29일자로 결정, 공시한다.개별공시지가는 군청 민원봉사과, 군 홈페이지(gunwi.go.kr), 부동산공시가격알리미(www.realtyprice.kr), 일사편리경북(http://kras.gb.go.kr/land_info/info/baseInfo/baseInfo.do)등을 통해 열람할 수 있다.남재원 군위군 민원과장은 “올해 개별공시지가 상승률이 10.21%로 높은 만큼 토지소유자는 이의신청기간인 다음달 29일까지 반드시 확인해야 한다”고 강조했다.개별공시지가에 이의가 있으면 이의신청서를 작성해 군청 민원봉사과에 직접 제출하거나 팩스·우편 등으로 보내면 된다. 감정평가사 검증과 군위군부동산가격공시위원회 심의를 거쳐 오는 7월24일까지 처리결과를 통지한다.배철한 기자 baech@idaegu.com